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press 브리핑
올해 2분기 아파트 입주물량, 2012년 이후 ‘최저’1분기 대비 수도권에서만 2만8628가구 감소
도시정비 | 승인 2021.04.06

부동산114(www.r114.com)에 따르면 올해 2분기(4~6월) 전국 아파트 입주물량은 4만8089가구로 같은 기간과 비교했을 경우 2012년 2분기(4만4787가구) 이후 9년 만에 가장 적은 것으로 조사됐다.

특히, 올해 1~4분기 중 2분기 입주물량이 가장 적고, 주거 선호도가 높은 서울과 경기 일대에서 입주물량이 가장 많이 감소했다. 이에 봄 이사철 입주물량이 크게 줄어드는 만큼 새 집에 들어가려는 경쟁이 과거보다 치열해질 것이라는 전망이 나온다.

올해 1분기 입주물량은 총 7만6796가구로 이 중 수도권이 5만2052가구, 지방이 2만4744가구였다. 반면, 2분기 입주물량 총 4만8089가구 중 수도권은 2만3424가구, 지방은 2만4665가구다. 줄어드는 물량의 대부분이 수도권 물량인 셈이다.

지역별로 보면, 서울이 1분기 1만1435가구에서 2분기 6096가구로 절반 가량 줄고, 경기도가 1분기 3만8851가구에서 2분기 1만3633가구로 65% 감소한다. 다만, 인천은 1분기 1766가구에서 2분기 3695가구로 입주물량이 늘어난다.

부동산114관계자는 “올해 2분기 서울 입주 단지 대부분이 200가구 미만의 소규모로 확인됐다. 은평구 응암동 힐스테이트녹번역(879가구), 동작구 사당동 이수푸르지오더프레티움(514가구), 서초구 반포동 디에이치라클라스(848가구), 서초구 서초동 서초그랑자이(1446가구) 정도가 중간규모 이상의 단지로 분류된다”면서 “1000가구 이상의 매머드급 단지가 2분기에 단 1곳에 불과해 주변 전월세 시장에 미치는 영향력이 미미할 전망”이라고 밝혔다.

또한 “경기도에서 눈에 띄는 단지는 5월에 입주할 성남시 분당구 대장동 일대 판교더샵포레스트 A11‧A12(990가구), 판교퍼스트힐푸르지오 A1‧A2(974가구), 힐스테이트판교엘포레(251가구) 등으로 판교테크노밸리 배후주거단지로 선호도가 높을 전망”이라며 “인천은 서구 검단신도시 일대에서 입주하는 검단오류역우방아이유쉘(420가구), 검단신도시호반베르디움(1168가구) 등에 주목할 필요가 있다”고 덧붙였다.

한편, 수도권 외 지역의 경우 1분기, 2분기, 3분기 아파트 입주물량이 각각 2만5000가구 수준에서 비슷하게 유지될 전망이다. 이 중 2분기에는 5대광역시 포함 지방 전체에서 48개단지 총 2만4665가구가 입주한다. 지방도 수도권과 마찬가지로 중소규모의 단지가 주를 이루고 있으며 대규모 단지는 손에 꼽히는 수준이다.

부동산114는 4월에는 ▲광주 동구 광주계림3차두산위브(908가구) ▲부산 북구 e편한세상금정산(1969가구) ▲부산 영도구 봉래에일린의뜰(1,216가구), 5월에는 ▲대구 수성구 수성범어에일린의뜰(719가구) ▲충북 청주시흥덕구 청주가경아이파크3차(983가구), 6월에는 ▲경북 경산시 경산하양지구우미린(737가구) ▲세종 세종시 세종리더스포레(845가구) 등이 해당 지역의 입주시장을 이끌 것으로 내다봤다.

 

도시정비  krcmanews@naver.com

<저작권자 © 도시정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도시정비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도시정비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송파구 법원로8길 13, 1112호(문정동, 헤리움써밋타워)  |  대표전화 : 02-400-1003(代)  |  팩스 : 02-400-1020
등록번호 : 서울다50418  |  발행인 겸 편집인 : 이승민  |  기획·편집·디자인 : 미르커뮤니케이션
Copyright © 2021 도시정비.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