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라이프 건강플러스
10월, 산악사고 최다소방청 ‘각별한 주의’ 당부
도시정비 | 승인 2021.10.15

소방청은 산악사고가 증가하는 10월을 맞아 “산행시 각별히 주의를 기울여 달라”고 당부했다.

소방청에 따르면, 최근 3년간(2018~2020년) 산악구조활동은 총 2만9672건으로 연평균 9890건이며, 실족‧추락이 6996건(23.5%), 조난이 6972건(23.4%), 심장마비 등 질환이 2742건(9.2%), 탈진‧탈수가 1588건(5.4%) 순이었다.

특히, 월별로는 10월(4153건, 14%)에 가장 많았는데, 날씨가 선선해지고 단풍철을 맞아 등산객이 증가하기 때문인 것으로 분석된다.

지난해 10월 5일에는 지리산에서 하산하던 50대 여성이 절벽 아래로 추락해 사망했고, 올해 9월 29일에는 전라북도 남원에서 등산에 나섰던 70대 남성이 사망한 채 발견되기도 했다.

산악사고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기상 예보를 미리 확인하고 여벌옷과 음료‧간식 등을 준비해야 한다. 산을 오르기 전에 충분히 몸을 풀고 본인의 체력에 맞는 등산로를 선택해 체력을 안배하면서 등산해야 하며 일몰 시간 이전에 하산을 완료해야 한다.

또한 고령자나 심혈관계 질환이 있는 사람은 무리하거나 혼자 산행하는 것은 삼가야 한다.

산행 중 사고가 발생해 119 신고시에는 등산로에 배치된 산악위치표지판이나 국가지점번호를 확인해 함께 알려주면 구조대가 더 신속하게 신고 장소로 출동할 수 있다.

소방청 배덕곤 119구조구급국장은 “산에서는 사고가 나면 119구조대가 현장에 도착하는데 시간이 많이 걸리고 하산에도 어려움이 많아 작은 사고도 인명피해로 이어질 수 있다”면서 “산행 전 충분히 준비하고 추락 등 안전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각별히 주의해달라”고 당부했다.

 

도시정비  krcmanews@naver.com

<저작권자 © 도시정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도시정비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도시정비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송파구 법원로8길 13, 1112호(문정동, 헤리움써밋타워)  |  대표전화 : 02-400-1003(代)  |  팩스 : 02-400-1020
등록번호 : 서울다50418  |  발행인 겸 편집인 : 이승민  |  기획·편집·디자인 : 미르커뮤니케이션
Copyright © 2021 도시정비.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